북마크
오마이뉴스
문 대통령, 인권위원장 송두환·금융위원장 고승범 내정
2021-08-05 11:56:53
김도균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카카오톡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url 보내기

[기사 보강: 5일 오전 11시 59분]

문재인 대통령은 5일 오전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 후보자에 송두환 법무법인 한결 대표변호사, 금융위원회 위원장 후보자에 고승범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위원을 지명하는 등 장관급,차관급에 대한 정무직 인사를 단행했다.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전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2명의 장관급, 6명의 차관급 정무직 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행정안전부 차관에는 고규창 행정안전부 기획조정실장,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에 이승우 행정안전부 재난협력실장, 산업통상자원부 제2차관에 박기영 산업통상자원부 기획조정실장,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에 여한구 대통령비서실 신남방·신북방비서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에 박무익 국토교통부 교통물류실장, 국립외교원장에 홍현익 세종연구소 안보전략연구실 수석연구위원을 내정했다.

송두환 후보자는 서울형사지방법원 판사,대한변호사협회 인권이사,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회장,헌법재판소 재판관 등을 역임한 인권 변호사다.시민의 정치적 자유 등 기본권 확대,사회적 약자 인권 보호 등에 앞장서 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고 청와대는 전했다.

청와대 "송두환 인권위원장 후보자, 국제기준에 부응... 인권선진국 기대"

박 수석은 송 후보자가 "인권 보장에 대한 확고한 신념과 따뜻하고 합리적인 리더십을 바탕으로,국가인권위원회의 위상을 강화하고,변화하는 국제인권 기준에 부응하여 인권 선진국으로서의 대한민국 위상을 제고하는 데 노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송 후보자는 공개모집 및 후보추천위원회 절차를 거쳐서 선정되었으며,세계국가인권기구연합(GANHRI)등 국내외 인권단체들이 요구해온 인권위원 선출 절차의 독립성과 투명성을 확보했다는 것이 청와대의 설명이다.

고승범 금융위원회 위원장 후보자는 금융위원회 상임위원과 사무처장 등 주요 보직을 거쳐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 위원으로 재임 중인 금융전문가다.금융 정책 전반에 대한 이해가 깊고,최초로 금융통화위원회 위원을 연임하는 등 대내외적으로 전문성과 역량을 인정받아 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전체 내용보기
주요뉴스
0포인트가 적립되었습니다.
로그인하시면
뉴스조회시 포인트를 얻을수 있습니다.
로그인하시겠습니까?
로그인하기 그냥볼래요
맨 위로
맨 위로
최근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