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오마이뉴스
문 대통령 "청해부대 대응, 안이한 대처 지적 면하기 어려워"
2021-07-20 11:28:08
유창재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카카오톡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url 보내기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오늘 청해부대원들이 전원 국내로 돌아온다"면서 "신속하게 군 수송기를 보내 전원 귀국 조치하는 등 우리 군이 나름대로 대응했지만,국민의 눈에는 부족하고,안이하게 대처했다는 지적을 면하기 어렵다"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이처럼 밝히면서 "부대원들이 충실한 치료를 받고,조속히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주기 바란다"고 지시했다.

이어 "애가 타는 부모님들에게도 상황을 잘 알려서 근심을 덜어줘야 할 것"이라며 "(안이하게 대처했다는) 이런 비판을 겸허하게 받아들이면서 치료 등 조치에 만전을 기하고,다른 해외파병 군부대까지 다시 한번 살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한 그는 "차제에 우리 공관 주재원 등 백신 접종의 사각지대에 놓인 국민들의 안전대책도 함께 강구해주기 바란다"면서 "우리 장병들의 안전이 곧 국가 안보라는 생각으로 코로나 방역에 만전을 기해주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전체 내용보기
주요뉴스
0포인트가 적립되었습니다.
로그인하시면
뉴스조회시 포인트를 얻을수 있습니다.
로그인하시겠습니까?
로그인하기 그냥볼래요
맨 위로
맨 위로
최근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