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뉴스토마토
독일 검찰, 현대차·기아 압수수색…디젤차 배기가스 조작 혐의
2022-06-29 09:47:14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카카오톡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url 보내기


[뉴스토마토 황준익 기자] 독일 프랑크푸르트 검찰이 28일(현지시간) 현대차(005380)·기아(000270)의 독일과 룩셈부르크 현지 사무소 8곳을 압수수색했다고 로이터통신이 전했다.
 
현대차그룹 양재동 사옥.(사진=현대차그룹)
 
현대차·기아는 불법 배기가스 조작 장치를 부착한 디젤차량 21만대 이상이 도로를 운행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엔진제어소프트웨어는 보쉬와 보르크바르너 그룹 산하 부품업체 델피가 생산했다고 현지 검찰은 밝혔다.
 
현대차그룹 측은 "압수수색을 확인했고 당국과 성실히 협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황준익 기자 plusik@etomato.com
주요뉴스
0포인트가 적립되었습니다.
로그인하시면
뉴스조회시 포인트를 얻을수 있습니다.
로그인하시겠습니까?
로그인하기 그냥볼래요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