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뉴스토마토
이재명 "기초연금 40만원으로 증액…노인일자리 예산 삭감 막겠다"
2022-10-04 16:35:53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카카오톡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url 보내기


이재명 민주당 대표가 4일 서울 용산구 대한노인회 중앙회를 방문해 김호일 대한노인회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이재명 민주당 대표는 4일 만 65세 이상 노인 70%에게 지급되는 기초연금(월 30만원)과 관련해 "40만원으로 증액하고 대상자를 늘려가야 한다"고 말했다. 또 노인일자리 예산 삭감과 관련해 “저희가 주력 정책으로 반드시 막겠다"고 약속했다.
 
이 대표는 이날 서울 용산구에 있는 대한노인회 중앙회를 찾아 "대선 때 윤석열 대통령도 공약했고 저희도 공약했던 과제"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주거든 소득이든 기본적인 삶이 가능한 기본사회로 가야 한다는 것이 민주당의 방향"이라고 덧붙였다.
 
이 대표는 또 윤석열정부가 노인 일자리를 6만1000개나 삭감했다는 점을 언급하며 "도저히 이해가 안 간다"고 했다. 그는 "현재 민생 위기나 경제 위기가 심하기 때문에 되레 늘려야 하는 상황인데 줄인다는 것은 도저히 납득이 안 된다"고 말했다. 앞서 민주당은 지난 2일 노인의 날을 맞아 “국회 예산심사 과정에서 삭감된 어르신 예산을 증액하겠다”고 언급한 바 있다.
 
이 대표는 "(노인 일자리)예산을 줄이면 그분들은 폐지를 주우러 길거리로 나서야 된다"며 "이것은 패륜 예산이다. 저희가 주력 정책으로 반드시 막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노인)부부가 같이 살면 기초연금을 깎는데 이것도 패륜 예산에 가깝다”며 “이런 정책은 있을 수가 없다"고 말했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주요뉴스
0포인트가 적립되었습니다.
로그인하시면
뉴스조회시 포인트를 얻을수 있습니다.
로그인하시겠습니까?
로그인하기 그냥볼래요
맨 위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