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아시아뉴스통신
'포르쉐 의혹' 박영수 전 특검 경찰 입건…"절차대로 진행"
2021-07-20 07:00:00
윤자희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카카오톡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url 보내기
'포르쉐 의혹' 박영수 전 특검 경찰 입건…"절차대로 진행"./아시아뉴스통신 DB

[아시아뉴스통신=윤자희 기자] '자칭 수산업자' 김모(43)씨로부터 포르쉐 렌터카를 받았다는 의혹을 받는 박영수 전 특별검사(특검)가 경찰에 입건됐다.

19일 서울경찰청 관계자는 기자간담회에서 "최근 특정 시민단체가 서울경찰청에 고발장을 내서 지난 금요일(16일)에 강력범죄수사대에 배당했다"라며 "절차상 이미 입건된 상태"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국민권익위원회가 박 전 특검을 '공직자'라고 판단한 결정에 대해 "해당 법령(청탁금지법) 소관이 중앙행정기관 조직인 권익위"라며 "절차대로 진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국정농단 사건을 수사한 박 전 특검은 지난해 12월 수산업자를 사칭한 김씨로부터 포르쉐를 비롯해 대게와 과메기 등 수산물 등을 3~4회 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되자 사표를 제출했다.

경찰에 따르면 가짜 수산업자 금품수수 관련 청탁금지법 위반으로 최근 추가로 입건된 3명을 포함해 현재 입건된 이들은 이모 부장검사, 이동훈 전 조선일보 논설위원, 엄성섭 TV조선 앵커 등 총 8명이다. 

한편 경찰은 지난 11일과 13일 이모 부장검사와 이동훈 전 논설위원을 소환한 데 이어 17일에는 엄 앵커 등을 불러 조사했다.

yoonjahee@naver.com
주요뉴스
0포인트가 적립되었습니다.
로그인하시면
뉴스조회시 포인트를 얻을수 있습니다.
로그인하시겠습니까?
로그인하기 그냥볼래요
맨 위로
맨 위로
최근 검색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