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마크
오마이뉴스
'롤 모델' 사라진 한국의 운명... 추가접종과 대유행, 속도 경쟁
2021-11-18 22:27:54
박정훈
  •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카카오톡으로 공유하기
  • 트위터로 공유하기
  • url 보내기

"코로나19는 더는 우리 사회의 중대한 위협이 아니다."

지난 9월 코로나19에 대한 모든 방역 규제를 해제한 덴마크 정부의 성명이 두 달 만에 뒤집혔다. 지난 8일 덴마크 정부는 식당 등에 '코로나 패스'를 재도입하고, 코로나19를 다시 '사회적으로 중요한 질병'으로 분류했다. 두 달 사이 확진자와 위중증 환자가 급증했기 때문이다.

덴마크의 신규 확진자는 17일 기준 약 3900명이다. 전체 인구가 581만 명인 것을 감안하면 유행 규모가 큰 셈이다. 미국 <워싱턴포스트>가 '코로나19를 이긴 국가'라고 표현한 것이 무색할 지경이 됐다.

네덜란드는 다시 '거리두기'... '미접종자' 실내 시설 출입 금지되기도

전체 내용보기
주요뉴스
0포인트가 적립되었습니다.
로그인하시면
뉴스조회시 포인트를 얻을수 있습니다.
로그인하시겠습니까?
로그인하기 그냥볼래요
맨 위로
맨 위로
최근 검색어